고덕아이파크 디어반, 몰(Mall)세권이 부동산 시장 달군다

민홍기기자 승인 2021.07.13 17:35 | 최종 수정 2021.07.13 17:38 의견 0
X
사진=고덕아이파크 디어반 조감도


[AP신문=민홍기 기자] 대형 복합쇼핑몰이 부동산 시장에 남다른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그동안 부동산 시장에서 교육이나 녹지, 교통 여건 등이 해당 지역의 인지도와 선호도를 판단하는 척도였다면, 최근 4~5년 사이 초대형 쇼핑몰이 등장하면서 몰(mall)세권이부동산 가치를 높이는 데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경기도 광명, 고양, 하남 등이 대표적인 케이스다. 광명시에는 2012년 코스트코, 2014년 이케아와 롯데아울렛이 각각 입점하면서 KTX 광명역 일대가 쇼핑 허브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특히 광명 도심과 다소 떨어진 KTX 광명역세권은 개발초기 허허벌판이나 다름없었던 곳이지만 이제는 상업시설, 주상복합 단지들이 입주하면서 신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7월 6일 기준 KB부동산 시세 평균가격을 살펴보면, 광명시 안에서도 KTX광명역세권인 일직동의 집값이 가장 높아 매매 평균가는 12억4,064만원이다. 이어 2위는 철산동 8억6,137만원, 3위는 소하동 7억6,320만원으로 나타났다.

고양시 덕양구에는 지난 2017년 10월 국내 두 번째 이케아 매장이 문을 열었고, 인근 스타필드도 같은 해 개장해 이제는경기 서북권 쇼핑의 메카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이곳 역시 집값이 쇼핑몰 개장 이후, 오름폭이 더 컸다.

KB부동산 자료를 참고하면, 고양시 덕양구는 2017년 한 해 동안 아파트 매매가가 평균 1.25% 올랐고 이케아 매장이 오픈한 다음 해인 2018년에는 상승폭이 더 커져 5.30% 올랐다.

하남도 스타필드 덕을 봤다고 할 수 있다. 지난 2016년 오픈한 ‘스타필드 하남’이 들어서며 아파트값이 상승하기 시작했다. 하남시 평균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은 2016년 0.29%, 2017년 1.29%, 2018년 8.50%로 조사됐다.

이처럼 대형 복합쇼핑몰이 지역 부동산 가치를 높이고 위상을 바꾸는 이유는 여러가지다.

먼저 대형마트 수준을 넘어선 초대형 쇼핑몰이 들어서면, 유동인구와 고정인구가 늘어나면서 상권이 활성화되고 주택수요가 증가하는 등 부동산의 가치가 올라가기 마련이다. 또 실거주자 입장에서는 생활편의시설이 늘어나고, 여가를 즐길수 있는 공간이 늘어나 선호도 또한 높아진다.

특히 대형 쇼핑몰은 계획단계에서 위치를 선정할 때 입지 및 배후수요 등 철저한 사전조사를 하기 때문에 미래 가치가 어느정도 검증되었다고 볼 수 있다. 여기에 이케아나 스타필드처럼 유통 거점으로 자리잡은 대형 쇼핑몰이 조성되는 경우는 일대 쇼핑특구가 되어 해당지역의 인지도를 올려놓기도 한다.

최근 서울 강동구 고덕동 일원(고덕강일 공공주택지구 유통1블록)에서 하이엔드 라이프오피스 ‘고덕 아이파크 디어반’이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고덕비즈밸리의 핵심 입지에 들어서는 ‘고덕 아이파크 디어반’은 지하 6층~지상 21층, 연면적 약 30만 1,092㎡규모로 조성된다. 판매시설, 운동시설, 문화 및 집회시설, 업무시설,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구성되며 전용면적 37~158㎡, 업무시설 총 598실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곳은 서울 최초 대규모 이케아가 입점(24년 예정)을 예고해 부동산 시장에서 비상한 관심을 받고 있다. 이케아를 품은만큼 원스톱라이프를 누릴 수 있는 데다가 이마트, 멀티플렉스 영화관, 키즈짐, 스파 등도 들어설 예정이어서 쇼핑, 비즈니스, 문화가 함께 공존하는 신개념 복합공간으로 손꼽히고 있다.

또 한강변에 들어서는 하이엔드 라이프오피스답게 내부 특화 설계에서는 한강 조망을 극대화하기 위해 사선형 창호 배치및 개별 테라스를 설계했다. 또 스타일러, 워시타워, 냉장고, 가구형 캔틴이 풀퍼니쉬드로 갖춰지며 최첨단 기술이 적용된스마트한 라이프를 누릴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1416번지 일원에현대엔지니어링이 ‘힐스테이트 청주 센트럴’을 7월 분양할 예정이다.

청주고속터미널 복합개발 사업을 통해 공급되는 하이엔드 생활숙박시설로 주거, 근린생활시설, 쇼핑, 문화공간과 함께연면적 22만9,499㎡ 부지에 지하 7층~지상 49층 규모의 콤플렉스 타운으로 탄생하게 된다.

한편, 생활숙박시설은 지상 8층~48층에 전용면적 165~187㎡ 총 160실 규모로 들어서며, 지상 1층~7층 복합 쇼핑몰과문화공간에는 현대시티아울렛과 청주 최초 MX관을 갖춘 메가박스 등이 입점 예정이다.

AP신문은 소비자 피해 제보를 통해 정부 정책, 그리고 기업 및 금융사의 불공정함과 부당성을 찾아내고,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개선책·보완책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제보 접수: press@apnews.kr)


저작권자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