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 골프대회서 LG 시그니처 알린다…LG전자, 아문디에비앙챔언십 후원

김상준 기자 승인 2021.07.23 15:01 | 최종 수정 2021.07.23 15:05 의견 0
[▲이천국 LG전자 유럽지역대표(오른쪽)가 프랑스 에비앙리조트골프클럽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 대회인 아문디에비앙챔피언십에 참가한 고진영(가운데)과 박성현(오른쪽에서 두 번째) 등 국내 선수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LG전자]


[AP신문 = 김상준 기자] LG전자(066570)가 후원하는 세계 5대 메이저 여자골프대회 아문디에비앙챔피언십(The Amundi Evian Championship)에서 초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LG 시그니처를 알린다.

LG전자는 22일부터 25일까지 프랑스 에비앙리조트골프클럽에서 열리는 아문디에비앙챔피언십을 공식 후원한다고 23일 밝혔다. 2017년부터 이 대회를 후원하며 골프팬들에게 LG 시그니처를 알려오고 있다.

대회 기간 동안 1번홀 내 LG 시그니처 체험존에 냉장고를 설치했다. 선수들은 경기 중 냉장고 안의 에비앙 생수를 꺼내 마시며 직접 제품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에비앙리조트 내 로얄호텔 로비에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가 전시돼 누구나 선명한 화질을 감상할 수 있다.

8번홀은 LG 시그니처 홀이다. LG전자는 8번홀 주변에 배너를 설치해 LG 시그니처 제품과 브랜드를 알린다. 또 8번홀에서 홀인원을 하는 선수에게 올레드 TV, 와인셀러, 냉장고 등 LG 시그니처 제품을 선물하는 이벤트를 준비했다.

앞서 LG전자는 대회를 앞두고 9일부터 열흘간 코로나 19극복을 위한 온라인 자선경매를 진행했다. 자선경매에는 LG 시그니처가 후원하는 세계 정상급 프로골퍼 고진영, 박성현을 비롯해 아문디에비앙챔피언십을 주최하는 에비앙리조트 등이 참여했다.

LG전자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R, 와인셀러, 냉장고 등 프리미엄 가전을 자선경매에 후원했다. 에비앙리조트는 숙박권을, 선수들은 골프 드라이버, 골프 의류 등을 경매에 내놓았다. 경매수익금은 11만 달러가 넘게 모였고 프랑스 파리에 있는 자폐아동 지원단체(Sur les bancs de l'école)에 전액 기부된다. 코로나 19로 인해 현장수업에 참여할 수 없어 학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들을 돕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정석 전무는 "LG 시그니처가 세계 메이저 골프대회인 아문디에비앙챔피언십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LG 시그니처의 프리미엄 가치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차별화된 마케팅과 사회공헌으로 고객에게 다가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AP신문은 소비자 피해 제보를 통해 정부 정책, 그리고 기업 및 금융사의 불공정함과 부당성을 찾아내고,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개선책·보완책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제보 접수: press@apnews.kr)


저작권자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