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e파란 어린이 환경 그림대회’ 언택트 시상식 개최

이주원 기자 승인 2021.07.25 19:36 의견 0
[▲홈플러스가 25일 사회공헌 재단 ‘홈플러스 e파란재단’과 유엔환경계획(UNEP) 한국위원회가 공동 주최하는 ‘e파란 어린이 환경 그림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 = ©홈플러스]


[AP신문 = 이주원 기자] 홈플러스(사장 이제훈)가 사회공헌 재단 ‘홈플러스 e파란재단’과 유엔환경계획(UNEP) 한국위원회가 공동 주최하는 ‘e파란 어린이 환경 그림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 추세에 발맞춰 올해 그림대회는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했다. 대회 기간 동안 ‘e파란 어린이 환경 그림대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작품을 공모하고, 시상식은 ‘UNEP Korea’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수상작 400여 점은 ‘e파란 디지털 갤러리’에서도 만날 수 있게 했다.

지난 4월 29일부터 5월 31일까지 진행된 ‘제19회 e파란 어린이 환경 그림대회’에는 1만1200여 명의 전국 초등학생들이 참가했으며, 환경부·교육부장관상인 e파란상(2명), 푸른하늘상(17명), 깨끗한 바다상(11명) 등 총 400점의 입상작이 선정됐다.

이번 대회 1등상인 ‘e파란상’ 수상작은 아이가 쓰레기를 치운 자리에 새싹이 나는 것을 표현한 김주화 어린이(부산 해운대구, 동성초6)의 그림과 갈매기를 타고 깨끗한 나라를 여행하는 소희섭 어린이(전주 덕진구, 만수초3)의 작품으로 선정됐다.

수상자 김주화 어린이는 “더 많은 친구들이 e파란 환경 그림대회를 통해 환경에 대해 생각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홍창호 한서대 아동미술학과 교수는 “순수한 발상과 감정 표현으로 환경 보호의 주제를 돋보이게 하는 참신한 작품이 많았다”고 전했다.

2000년부터 전개해온 ‘e파란 어린이 환경 그림대회’는 올해로 19회차를 맞았다. 어린이들에게 환경의 소중함을 일깨우고자 기획한 환경 교육 프로그램으로, 홈플러스는 ‘지구 온난화 시대에 아파하는 우리의 바다, 하늘, 숲을 보호하자’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그림대회를 통해 ‘어린이 그린리더’를 양성하는데 힘써왔다.

한편, 홈플러스는 선착순 1만명의 참가자에게 당근·강낭콩·상추 등 식물 키우기 3종으로 구성한 ‘친환경 키트’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마련했다. 직접 씨앗을 심고 식물을 기르는 과정을 경험하며 환경 보호 활동에 동참하는 등 일상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어린이 환경 교육의 일환이다. 이외에도 ‘홈플러스 문화센터’ 언택트 친환경 교육 프로그램 등 강좌를 개설해 어린이들에게 환경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제훈 홈플러스 사장은 “거리두기로 인해 특별한 시상식을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더욱 반갑고 감사하다”며 “환경을 생각하는 어린이들의 착한 마음들이 모여 건강한 지구를 만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AP신문은 소비자 피해 제보를 통해 정부 정책, 그리고 기업 및 금융사의 불공정함과 부당성을 찾아내고,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개선책·보완책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제보 접수: press@apnews.kr)


저작권자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