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박카스D 6년 7개월 만에 인상…공급가 12.2%↑

김상준 기자 승인 2021.10.07 12:35 의견 0
[▲박카스D = ©동아제약]


[AP신문 = 김상준 기자] 동아제약(대표이사 사장 최호진)은 오는 11월 1일부터 약국에서 판매되는 박카스 D의 공급가격을 인상한다고 7일 밝혔다.

박카스D의 가격 인상은 지난 2015년 4월 1일 이후 6년 7개월 만으로, 인상 폭은 공급가격 기준으로 12.2%다.

동아제약은 지속적인 제품의 품질개선과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방침이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그간 약국과 고객의 부담을 감안해 공급가격 인상을 최대한 억제해 왔지만, 인건비와 물류비 등 제반경비의 지속된 상승으로 부득이하게 가격 인상을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AP신문은 소비자 피해 제보를 통해 정부 정책, 그리고 기업 및 금융사의 불공정함과 부당성을 찾아내고,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개선책·보완책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제보 접수: press@apnews.kr)


저작권자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