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스페셜 에피소드 '아스가르드의 신들' 업데이트

이주원 기자 승인 2021.10.14 22:36 의견 0
©넷마블


[AP신문 = 이주원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개발사 넷마블네오)에 스페셜 에피소드 '아스가르드의 신들'을 업데이트했다.

14일 넷마블(251270)에 따르면, '리니지2 레볼루션'은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토르, 오딘 등 북유럽 신(新)들을 모티브로 한 이벤트 던전, 보스 등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였다.

이벤트 던전 '증명의 발할라'는 북유럽 신화를 배경으로 디자인됐으며, 등장하는 몬스터들은 '아스가르드의 신들' 종족들로 구성됐다.

‘증명의 발할라’에서는 북유럽 신화 최고의 신 ‘오딘’과 ‘브륀힐데’를 신규 보스로 만나볼 수 있다. 또 이용자는 고급 탈리스만, 신규 몬스터 카드, 경험치, 아데나 등을 획득할 수 있다.

이외에도 넷마블은 '아스가르드의 신들'을 모티브로 한 펜던트, 아티팩트, 탈리스만 등을 추가했다.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오는 27일까지 게임에 매일 접속하면 '오딘의 보물상자'를 지급한다. 해당 아이템에서 이용자는 'S~LR 등급 변신체 소환상자', '변신체 강화주문서', '시공의 균열 입장권' 등을 얻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이번 업데이트 '아스가르드의 신들' 관련 미션을 수행하면 다양한 혜택을 받으며, 게임 광장 '마그나딘'에 버프 효과가 있는 ‘천둥의 힘’을 11월 10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리니지2 레볼루션'은 언리얼 엔진 4를 적용한 고품질 그래픽과 초대형 오픈 월드, 수천 명이 함께하는 실시간 대규모 전장 등을 내세운 모바일 MMORPG다.

AP신문은 소비자 피해 제보를 통해 정부 정책, 그리고 기업 및 금융사의 불공정함과 부당성을 찾아내고,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개선책·보완책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제보 접수: press@apnews.kr)


저작권자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