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 ‘파주개성인삼 상생장터’ 연다

이주원 기자 승인 2021.10.15 14:20 의견 0
[▲파주개성인삼 = ©롯데쇼핑]


[AP신문 = 이주원 기자]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이 파주시와 함께 지역 특산물인 ‘파주개성인삼’ 상생 장터를 열고 지역 농가 살리기에 나섰다.

‘파주개성인삼축제’는 파주시가 2005년부터 진행해 온 지역 대표 행사로,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에는 규모가 대폭 축소되고 올해는 오프라인 행사가 전면 취소됐다. 특히, 올해는 이상고온 등 환경적 요인으로 작황이 좋지 않아 수확량이 지난해 대비 15% 가량 감소했을 뿐 아니라, 6년근 판매 가격도 작년보다 대폭 하락해 농가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은 파주개성인삼의 전통을 지키고, 농가들의 어려움 해소를 위해 적극 나서 개성인삼 판매의 장을 마련, 주말 동안 아울렛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좋은 품질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인다.

‘롯데X농협 파주개성인삼 상생 장터’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파주점 A블럭에서 진행되며, 지역 특산물인 파주개성인삼과 쌀, 과일 등 농특산물을 판매한다. 총 15가지 상품, 12억원 규모의 특산물을 시중가 대비 20~40% 저렴하게 만날 수 있다.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 = ©롯데쇼핑]

파주개성인삼은 고려인삼의 명맥을 잇는 대표 인삼으로, 수천년 동안 그 효능과 신비함을 이어오고 있으며, 높은 사포닌 함량(6년근 기준 총 사포닌 함량 4.66%)으로 최근 임상실험에서 우수성이 검증되기도 했다.

롯데백화점은 점포별로 지자체와의 협력을 통해,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 경제활성화에 지속적으로 힘써왔다. 지난 7월 평촌점에서는 보령시와 함께 머드 축제를 기획해 지역 경제 살리기에 앞장섰으며, 지난 4월 강남점은 전라남도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전라남도 20개 시·군구의 우수 지역 농가의 농특산물 판매를 지원했다. 또한, 노원점에서는 작년 한해 동안 강원도청과 협업해 ‘강원도 특산물 대전’, ‘김장 대전’ 등을 진행했다.

박상옥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장은 “코로나로 장기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사회를 돕고, 고객들에게 품질 좋은 파주개성인삼을 알리기 위해 판매의 장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지자체와의 지속적인 상생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AP신문은 소비자 피해 제보를 통해 정부 정책, 그리고 기업 및 금융사의 불공정함과 부당성을 찾아내고,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개선책·보완책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제보 접수: press@apnews.kr)


저작권자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