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맥스, 성공한 개발사 M&A 첫발…"위메이드넥스트 품었다"

이주원 기자 승인 2021.11.26 20:59 의견 0


[AP신문 = 이주원 기자] 위메이드맥스(공동대표 장현국, 이길형)가 '미르4' 개발사 위메이드넥스트(대표 박정수)를 자회사로 편입하기로 결정하고, 성공한 개발사 M&A 플랫폼으로서 첫 행보를 시작한다.

위메이드맥스(101730)는 26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포괄적 주식 교환을 통해 '미르4'의 개발사 위메이드넥스트를 완전 자회사로 편입하기로 결의했다.

이번 포괄적 주식 교환으로 상업적인 성공을 거둔 '미르4'의 게임 개발 역량 강화 및 경영 효율성을 제고한다는 방침이다.

위메이드넥스트는 서비스 1주년을 맞이하는 '미르4'의 개발사로 현재 글로벌 170여개국에서 미증유의 성공을 거두며, 블록체인 게임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선두주자다.

지난 9월 블록체인 게임 개발사로 전환을 선언한 위메이드맥스는 계열사에서 개발하는 모든 게임에 블록체인 기술 적용을 선언한 바 있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위메이드맥스는 이제 대규모 M&A 플랫폼이 되었다”며, “이번 M&A를 기점으로 보다 적극적으로 좋은 기업 인수·합병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AP신문은 소비자 피해 제보를 통해 정부 정책, 그리고 기업 및 금융사의 불공정함과 부당성을 찾아내고,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개선책·보완책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제보 접수: press@apnews.kr)


저작권자 ⓒ AP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