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로드] '깡'트코인 올라타는 지자체들

인터넷 밈 '깡' 활용, 시민 관심↑
커버 영상으로 시정 홍보

권이민수 승인 2020.06.11 10:00 | 최종 수정 2020.07.24 16:44 의견 0

 [편집자주] 162개가 넘는 지자체들은 주민의 권리와 안전을 지키기 위해 오늘도 열심히 달리고 있습니다. 또 지역 발전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지역을 알리는 데 애쓰고 있기도 합니다. [PR로드]는 각 지역에서 '열일' 중인 지자체들의 홍보 전략을 취재ㆍ보도합니다.

깡 뮤직비디오. 사진 유튜브 'GENIE MUSIC' 캡처


[AP신문=권이민수 기자] '깡'은 가수 비가 2017년에 공개한 노래다. 발매 당시, 시대에 뒤처진다며 누리꾼의 관심 밖으로 밀려났다. 

그러나 깡은 이제 가장 인기 있는 인터넷 밈(모방ㆍ복제를 통해 빠르게 인터넷상에 퍼지는 현상)이 됐다. 

'하루에 한 번씩 깡을 듣는다'는 뜻의 '1일 1깡'은 더욱 높아진 관심에 따라 '1일 3깡', '1일 12깡'까지 그 수가 계속 늘고 있다. 그만큼 사람들이 자주 깡을 듣고 깡의 뮤직비디오를 시청한다.

9일 기준 깡 뮤직비디오의 조회 수는 1,400만 회다. 재미있는 댓글도 쉼 없이 달린다.

"하루라도 깡을 안 보면 손이 부들부들 떨리고 잠이 안 오고 가끔 앞에서 두 팔로 기어 다니는 비가 보입니다. (아**)"

깡이 큰 화제가 되자 여러 지자체에서 깡 커버(이미 발표된 작품을 원작의 느낌을 살려 다시 만드는 것) 홍보 영상에 도전하기 시작했다. 

▶ 여주시 - 최초의 깡무원

여주시는 가장 먼저 깡의 인기를 인지하고 홍보 영상을 제작한 지자체다. 

지난 4월 8일 올린 '1일1깡 : 공무원의 깡 커버' 영상은 깡 춤을 추는 공무원의 모습 위로 산불을 조심하라는 메시지를 띄웠다.

홍보 영상의 조회 수는 100만 회를 돌파(9일 기준)했다. 덕분에 여주시의 다른 홍보 콘텐츠도 함께 인기를 얻고 있다. 

여주시의 깡 커버 홍보 영상이 화제가 되면서 여주시 공무원은 현재 인터넷상에서 '깡무원'으로 불리고 있다. 

관련 기사

[PR로드] 9급 깡무원, 여주시에 무슨 일이 일어난 거죠?

▶ 해남군 - 자네, 그 '깡'을 건너지 마오

해남군은 다른 지자체보다 비교적 빠른 5월 6일, '해남군 공무원 깡 커버' 영상을 공개했다. 9일 기준 조회 수 18,000회를 기록했다.

해남군은 커버 영상으로 긴급재난지원금, 농민수당 등 여러 시정 정보를 홍보했다. 

보통 깡 커버 영상에는 젊은 공무원이 등장한다. 춤이 넘어졌다 일어나는 등 화려하고 격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해남군 커버 홍보 영상에는 40대 주무관 두 명이 등장한다. 

해남군은 댓글로 영상을 촬영하다 무릎에 상처가 났다는 일화를 전하기도 했다. 누리꾼은 두 공무원에게 응원과 격려의 댓글을 달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 행정안전부 - 어디서든 깡

행정안전부는 5월 28일 '[특종] '1일1깡' 공무원의 깡' 홍보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의 조회 수는 약 2,200회(9일 기준)다. 

행정안전부는 깡 커버 영상으로 긴급재난지원금을 홍보했다. 

공무원이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이 가능한 과일가게, 약국, 동네 마트 등에서 깡 춤을 춘다.

▶ 문경시 - 화려한 시장의 조명이 나를 감싸네

문경시는 가장 최근에 커버 콘텐츠 대전에 참전했다. 5일 공개한 '문경중앙시 '깡'' 영상의 조회 수는 9일 기준 1,800회다.

문경시는 깡 커버 영상으로 문경사랑상품권을 홍보한다. 
문경사랑상품권은 문경시에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달 26일 처음 발행한 지역 상품권이다. 

문경시는 문경사랑상품권을 지급받아 문경중앙시장에서 상품권을 사용하는 모습까지 하나의 이야기로 만들어 춤으로 표현했다.

관련 기사

[PR로드] SNS에서 만나는 웃긴 친구 '문경시'

▶ 충주시 - 깡 보고 꿩 먹고

B급 감성의 홍보로 유명한 충주시도 문경시와 함께 같은 날 커버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이 올라온 지 일주일도 안 됐지만, 누리꾼의 관심을 많이 받는 지자체인 만큼 벌써 조회 수 27만 회(9일 기준)를 넘겼다.

충주시는 '1일 1깡' 대신 '1일 1꿩'을 썼다. 꿩은 충주시 수안보 특산물이다. 

영상엔 충주시 홍보 담당 공무원으로 유명한 김선태 주무관이 등장해 춤을 췄다.

관련 기사

[인터뷰]B급 광고로 A급 실력 입증한 홍보맨 김선태씨

최근 지자체는 깡뿐 아니라 인터넷 밈을 활용한 다양한 홍보 콘텐츠를 선보인다. 홍보 콘텐츠엔 시청자에게 재미를 주면서 홍보 메시지도 담아내기 위한 지자체의 노력이 담겨 있다.

혹시 1일1깡이상 하는 독자가 계신다면 지자체의 깡 커버 홍보 영상을 추천한다. 지자체마다 색다른 깡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저작권자ⓒAP신문 & www.a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