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쇄광고]살아 움직이는 바이러스 - 태국

기사입력 2019.06.09 18:5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AP신문=박혜미 기자] 태국의 레오버넷그룹에서 광고주인 마이백신을 위해 제작한 위생관련 제품 광고다. 마이백신은 손 세정 및 청결제이다. 자칫 섬찟하게 보일 수 있는 이 광고는 손을 통해 세균이  몸 구석구석으로 침투할 수 있다는 사실을 직관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그동안 건강ㆍ위생 관련 캠페인을 통해 모든 세균 감염의 출발점은 손이기 때문에 항상 손을 깨끗이 씻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있다. 하지만 생각처럼 잘 지켜지고 있지 않다. 문제는 세균이 우리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레오버넷은 보이지 않는 세균을 시각화했다. 반려견을 만지는 손, 대중교통 이용 시 잡는 손잡이, 더럽혀진 운동화 끈 등을 통해 세균이 우리 몸으로 퍼질 준비가 되어 있다는 점을 강조한다.

[크레딧]

수석 감독 :Sompat Trisadikun
크리에이티브 감독 :piti pongrakananon
예술 감독 : Jidapa Chomthongdee, Sompat Trisadikun
카피라이터 :Kanokwan Chatkaewmanee
프로덕션 :Chubcheevit Studio Bangkok
사진 :Chub Nokkaew
회계 :Kodchakornchat Kumissara

20190610_124814.jpg
 
20190610_124701.jpg
 
20190610_124737.jpg
 
<저작권자ⓒAP신문 & a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2827
 
 
 
 
  • AP신문(http://apnews.kr)  / 회사설립일 : 2017년 3월 13일  /  발행/편집인 : 김강진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381 / 등록일자 : 2017년 2월21일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44-33 두일빌딩 7층  / 대표전화 : 02-783-177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강진
  • Copyright © 2017 apnews.kr all right reserved.
AP신문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